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 09:30 ~ 19:00
  • 토요일 09:30 ~ 16:00
  • 점심시간 13:00 ~ 14:00

일요일 / 공휴일 : 휴진

전화상담문의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거북목 교정하고 싶다면 이렇게 해보세요!" 정형외과 신동준 원장 [인터뷰]


현대인의 고질병, 거북목 증후군. 거북목 증후군이 오래 지속되면 신경 손상과 수면장애, 만성피로로 이어져 삶의 질을 떨어뜨릴 수 있다. 따라서 거북목 증상이 있다면 교정과 치료가 필요하다. 하이닥 정형외과 상담의사 신동준 원장(나래병원)에게서 거북목의 원인과 진단, 치료법 등에 관해 자세히 들어보았다.



신동준 원장(나래병원)ㅣ출처: 나래병원

Q1. 거북목 증후군은 정확히 무엇인가요? 거북목은 왜 생기나요?



거북목 증후군은 근막통증 증후군, 일자목 증후군, 경경완 증후군 등으로 불리며 어깨 및 목 주변의 근육과 인대의 통증을 의미합니다. 방사선 촬영(X-ray)상 목뼈의 각도가 역 C 형태로 보이고 실제 환자분의 목 자세가 거북이 목처럼 굽어 보여 거북목 증후군이라고 부릅니다.
주로 컴퓨터, 태블릿 PC, 스마트폰의 오랜 사용, 장시간 운전, 작업 등의 직업상의 문제, 잘못된 운동 습관, 목 디스크 같은 목의 질환 때문에 발생하며 일을 그만두지 않는 한 지속적인 위험요인에 노출되므로 쉽게 치료되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보통 컴퓨터를 장시간 사용하는 직업에 종사할 때 목과 어깨의 결림 증상과 함께 눈의 피로, 몸의 피곤, 두통, 어지러움 등이 동반되면 VDT 증후군이라고 부르기도 합니다. 


거북목은 어깨 및 목 주변의 근육과 인대의 통증을 의미한다|출처: 클립아트코리아

Q2. 거북목 증후군이 있으면 어떤 증상이 나타나나요? 거북목 증후군과 목 디스크의 차이도 궁금합니다.



과거에는 보통 20~40대의 사무직 여자분들에게 많고 컴퓨터를 많이 사용하는 직업에서 많이 발생했지만, 과도한 스마트폰 사용의 증가와 장기간의 업무로 이런 구분이 무의미하게 되었고 어떤 연령대에서도 광범위하게 보입니다.
주된 증상은 어깨 및 목 근육이 뭉치고 아픈 것입니다. 목 주변 근육의 경직되고 뻣뻣하며 증상이 오래되면 근육이 약해지기도 합니다. 어깨나 목의 운동범위가 줄어들기도 하며 두통, 어지러움, 팔 저림 및 감각저하, 근육 경련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심하면 피곤함, 눈의 침침함과 시력 저하, 호흡곤란을 겪기도 합니다. 걸을 때 팔 휘두름이 줄어들고 어깨가 굽어 위축되어 보입니다.
아픈 근육 부위를 누르면 심한 압통을 느끼기도 하는데 목 디스크와 구별할 수 있는 중요한 증상입니다. 목 디스크나 외상에 의한 목의 염좌, 강직성 척추염 등의 류마티스 질환 등과 감별해야 하는데 어려운 부분이므로 자가 감별보다는 정형외과 전문의의 진료를 권고합니다.




Q3. 거북목 증후군 진단은 어떻게 이뤄지나요? 자가진단법도 있나요?

거북목 증후군의 자가진단은 증상으로 가능합니다. 증상은 주로 목과 어깨 주변에서 서서히 발생하고 호전과 악화를 반복합니다. 통증이 팔과 손까지 증상이 내려가는 경우도 있고 목을 앞으로 구부리면 악화됩니다. 휴식이나 약물 복용 시 일시적으로 좋아지기도 합니다. 



<거북목 증후군 자가진단법>
① 어깨와 목 주변이 자주 뻐근하고 아프다.
② 옆에서 보면 머리와 목이 어깨보다 앞으로 빠져나와 있다.
③ 등이 굽어 있다.
④ 쉽게 피곤하고 두통이 반복되며 어지럼증을 느끼기도 한다.
⑤ 잠을 푹 자도 피곤하고 목 주변이 불편해서 잠을 설친다.




병원을 방문하면 우선 일자목 및 다른 목 질환의 동반 유무를 X-ray와 정밀 검사를 통해 확인하고 환자의 직업, 특정 운동 여부, 만성피로 및 목의 강직을 일으킬 수 있는 다른 질환 유무 등을 확인하게 됩니다. 



Q4. 거북목 증후군 교정이 필요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치료가 필요한 이유는 장기간의 거북목 증후군이 삶의 질을 떨어드리기 때문입니다. 심하면 허리통증을 비롯한 온몸이 아프고 수면장애에 편두통, 만성피로에 시달립니다. 관절염이 빨리 오기도 하며 호흡 능력이 떨어지거나 근육 손실, 신경 손상도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대부분 몇 년씩 시달리지만 그러려니 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오랜 증상에 우울하고 불안해하기도 합니다. 섬유근육통 증상의 하나로 인식되기도 하며 진행 시 전신증상을 일으키므로 증상 있으신 분들은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대부분의 단순 물리치료, 투약, 주사, 침 등으로 증상이 있을 때만 치료하나 잠시 동안 증상이 좋아진 것 같이 느껴질 뿐이며 원인을 바로 알고 근본적으로 병에서 벗어나려는 노력과 바른 자세가 중요합니다.




Q5. 거북목은 어떻게 교정하나요? 거북목이 있는 사람이 피해야 하는 자세나 활동이 있나요?

스마트폰이나 낮은 컴퓨터, 태블릿 PC 등을 오래 사용하는 행위, 장시간의 운전 등을 피해야 합니다. 오랜 작업을 한다면 정기적인 휴식이 필요하고 휴식 시 스트레칭을 꾸준히 해야 합니다. 평소 환자분의 자세가 나쁘지 않은지 면밀한 점검이 필요합니다. 어깨와 목을 바르게 펴고 긴장을 이완한 자세로 작업하며 모니터는 눈높이까지 올려 맞춰야 합니다.



어깨와 목을 바르게 펴고 긴장을 이완한 자세가 좋다|출처: 게티이미지뱅크

Q6. 거북목 교정에 도움이 되는 스트레칭이나 운동이 있나요?

정말 많은 스트레칭법이 있으며 대부분 옳은 방법입니다. 스트레칭은 방법 보다는 꾸준히 시행하는 것과 치료에 대한 환자의 의지가 더 중요합니다. 한 시간에 한 번 정도는 작업을 멈추고 가벼운 스트레칭, 산책 등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수영이나 요가 같은 정적이고 부드러운 운동이 좋으며 치료 초기부터 무거운 기구를 사용한 웨이트 트레이닝은 좋지 않습니다. 어느 정도 증상이 완화되면 서서히 근력 운동을 시작합니다.




Q7. 거북목이 있는 사람은 어떤 베개를 사용하는 것이 좋나요?

옆으로 누웠을 때 목이 위나 아래로 굽어지는 베개는 피해야 하며 몸과 수평이 되어야 합니다. 바로 누웠을 때 너무 높은 베개는 좋지 않습니다. 누웠을 때 목 조금 뒤로 젖혀지는 느낌의 베개가 좋지만, 처음부터 너무 낮은 베개를 쓰면 힘들 수 있으므로 메모리 폼 베개 등을 이용하며 본인에게 맞는 가장 편한 베개를 찾아야 합니다. 



베개는 옆으로 누웠을 때 몸과 수평이 되어야 한다|출처: 게티이미지 뱅크

Q8. 시중에 거북목 증후군 교정기가 많습니다. 거북목 증후군 교정기로 치료 효과를 볼 수 있나요?

어깨를 뒤로 젖혀서 잡아주는 교정기가 일시적으로는 효과를 낼 수 있지만 다른 치료가 병행되지 않으면 꾸준한 효과를 내기 어렵습니다. 여러 의견이 있겠지만 교정기를 사용하여 한 번에 또는 일시적으로 교정하기 보다는 꾸준한 생활 습관 교정이나 치료가 더 중요합니다.
위에서 얘기한 올바른 베개의 사용부터 목이 앞으로 굽혀지지 않도록 컴퓨터 모니터 높이를 시야와 수평으로, 키보드는 팔꿈치 높이로 조절하고, 허리를 받쳐주는 의자를 사용하는 것도 훌륭한 방법입니다. 장시간 작업을 피하고 항상 편안한 자세로 해야 하며 과도하게 경직되어 있지 않은지 점검해야 합니다.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Q9. 병원에서는 어떤 방식으로 거북목 증후군 치료를 진행하나요? 효과적인 치료법이 있나요?

치료의 목표는 통증과 경직의 감소, 일상생활에서 불편함의 해소, 근력의 향상, 증상 악화와 재발 방지를 위한 자세의 교정입니다. 약물 복용, 통증 점 주사 치료, 체외충격파 및 도수치료를 포함한 특수 물리치료, 자세 및 운동 교정 치료와 교육, 스트레스 감소를 위한 생활 습관 교정, 적절한 운동 등이 있지만 무엇보다도 환자의 꾸준한 치료 의지가 필요하다고 생각됩니다. 또한 만성적 목, 어깨 주변의 근육통은 수면 장애, 두통, 불안, 우울, 전신통증 등을 일으키는 섬유근육통으로 이행할 수 있으므로 조기에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Q10. 거북목을 예방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인가요?

가장 중요한 예방법은 평소 올바른 자세를 유지하고 적절한 운동을 하며 스트레스를 피하는 것입니다.



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신동준 원장(나래병원 정형외과 전문의)


이전글 : "하루 2잔 이하"...혈압 높다면 실천해야 할 습관 5
다음글 : 만병의 근원 '비만', 뼈 건강도 해친다